자유게시판공감할 수 있는 이야기를 남겨주세요 .

구직자·직장인, 설날 가장 듣기 싫은 말 Top 10
작성일 :
2018-02-14
조회 :
93
작성자 :
6hwarang

구직자 1위 “취업은 했니?”

구직자(312명)는 '취업은 했니(20.8%)'라는 말을 가장 듣기 싫은 말로 꼽았다. 가뜩이나 취업 걱정으로 울고 싶은데 뺨 때리는 격으로 다가오는 말이다. 그 말씀까지 안 보태주셔도 걱정은 차고도 넘쳤으니 그냥 아무 말 하지 말거나 위로와 용기의 덕담을 건네주시길!

다음으로 '앞으로 어떻게 먹고 살래?(11.2%)', '살 많이 쪘네! 관리도 좀 해야지(9.3%)', '네 나이가 몇 살인데(9%)', '누구는 대기업 들어갔다던데(8%)', '결혼은 언제 하려고(7.7%)', '너무 고르지 말고 아무데나 들어가(6.4%)', ‘왜 취업이 안되는 거야(5.8%)’, ‘차라리 기술을 배우는 건 어때(4.5%), ’자리 한번 알아봐줘(3.5%)?’ 등이었다.

반대로 설에 가장 듣고 싶은 말로는 '때가 되면 다 잘 될 거야(11.9%)', '너를 믿는다(8.7%)', '젊었을 때 하고 싶은걸 다 해봐(7.7%)', '네 소신대로 밀고 나가렴(7.7%)', '용돈 줄까?(7.1%)' 등으로 나타났다.

직장인 1위 “결혼은 언제 하려고?”

직장인(615명)이 가장 듣기 싫은 말은 '사귀는 사람 있니? 결혼은 언제 하려고?'가 28.9%를 차지해 1위에 올랐다. 아무리 가족과 친지라지만 개인의 사생활 혹은 인생계획을 침해하는 발언이기에 충분하다. 알아서 직장생활 잘 하고 있으니 걱정은 접어두시길!

이밖에 '월급은 얼마야? 먹고 살만해?(17.7%)', '살 많이 쪘구나!(14.8%)', '모아놓은 돈은 있니?(8.6%)', '앞으로 어떻게 살지 계획은 있니?(6.7%)', '애는 언제 가지려고?(3.7%)', '왜 이렇게 얼굴이 안 좋아졌니?(3.6%)', '누구는 OO에서 스카우트 됐다던데(2.8%)', '부모님께 효도는 하고 있니?(2.4%)', '집은 언제 사려고?(2.1%)' 등을 들었다.

반면 직장인들은 가장 듣고 싶은 말로 '연휴만큼은 다 잊고 푹 쉬렴(15.1%)'을 선택했다. 이어 '젊었을 때 하고 싶은걸 다 해봐(7.5%)', '네 소신대로 밀고 나가렴(7.5%)', '도움이 필요하면 말해(7.2%)', '너를 믿는다(5.9%)' 등의 순이었다.

이 글에 공감한 회원
  • 김삿깟 2018-02-14
  • 베리베리 2018-02-14
  • 고운사람 2018-02-15
  • 행복 2018-02-15
  • 베리베리 2018-02-15
  • 베리베리 2018-02-16
  • 베리베리 2018-02-17
|